전체기사 보기

Update. 2024.06.19 17:26

thumbnails
북한/국제

비무장지대서 지뢰 폭발사고로 북한군 수십명 사상자 발생

[일요시사 정치팀] 박 일 기자 = 18일, 비무장지대(DMZ)서 지뢰 폭발로 인해 북한군 수십명이 부상 및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합동참모본부(합참) 브리핑에 따르면 북한군은 DMZ 전선 일대의 불모지 조성 및 지뢰 매설작업 중 여러 차례 지뢰가 폭발로 인해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하는 피해를 입었다. 합참 관계자는 “(지뢰 폭발 사고로 사상자가 발생했지만)무리하게 작업을 진행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북한이)올해 4월부터 북방한계선 등 전선 지역 여러 곳에 다수의 병력을 투입해 경계 능력 보강을 위한 불모지 조성, 지뢰 매설, 전술 도로 보강 등의 미상 구조물을 설치하는 등 작업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군사분계선(휴전선·MDL)을 소위 국경선으로 만들려는 활동과의 연계성은 지속적인 분석이 필요하다. (MDL의)국경선화 가능성은 있지만 현 시점서 단정하기는 쉽지 않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우리 군은 전선 지역 일대의 우발 상황 발생에 대비해 북한군의 활동을 면밀히 추적하고 있다”며 “유엔군사령부와도 긴밀히 공조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오전엔 북한군이 MDL을 침범했다가 우리군의 경고사격을 받고 북으로 되돌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