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보기

Update. 2024.03.05 18:02

thumbnails
골프

올해 회원권 시장 전망, 경기침체로 부정적 기류

올해 회원권시장은 산적한 악재들로 인해 순탄치만은 않을 듯하다. 경기침체가 가시화된 만큼 각종 변수를 생각해 봐야 하고, 물가 및 금리인상에 따른 변수를 해소하는 것이 중요해졌다. 우선 상반기에는 기업들의 회원권 매매가 다소 위축될 수 있지 않을까 한다. 그 원인은 그들의 수익지표가 낮아졌기 때문이며, 비상경영에 돌입하는 기업이 속속 나오고 있다. 또 지난해 말부터 카카오그룹의 골프 회원권 매각 논란으로 다수의 법인이 회원권 매매에 신중한 입장을 취하고 있다. 게다가 새해부터 몇몇 건설사와 금융사가 부실채권 옥석 가리기에 돌입한 만큼, 적극적 투자 형태의 수요는 위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적어도 상반기에는 실수요 위주로 편협한 거래 분위기가 형성될 수 있다는 뜻이다. 태영그룹의 사례처럼 건설사가 모체인 일부 골프장은 유동성 위기에 처할 수 있다. 분위기가 이렇다면 골프장들은 한동안 중단해 왔던 신규 회원권을 발행할 가능성이 높다. 시장의 분위기에 따라서는 일반 회원권 외에도 그간 꺼려왔던 무기명 회원권 분양을 점진적으로 시도할 것으로 예측된다. 최근 시세 상승을 주도했던 초고가 종목들이 지난해처럼 급등세를 보이기에는 한계가 있을 것이라는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