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박잎선, 송종국 내연녀와 설전 벌였던 이유? "아프게 한 만큼 돌려줄게"

기사승인 [0호] 2018.10.11  17:04:22

ad50
송종국, 박잎선 (사진: SBS '한밤의 TV연예')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해설위원 송종국과 이혼한 배우 박잎선이 두 자녀와 함께 근황을 전했다.

박잎선은 11일, 자신의 SNS 계정에 두 자녀 곁에서 활짝 웃고 있는 모습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그녀는 "누군가를 미워하면 고통은 배가 된다. 그냥 잘됐으면 좋겠다"고 전 남편의 행보를 응원했다.

슬하에 1남 1녀를 둔 두 사람은 지난 2015년 소원해진 관계를 극복하지 못하고 결국 이혼하며 주변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 가운데 송종국이 한 여성과 내연을 맺은 정황이 공개되며 그에게 눈총이 쏟아지기도 했다.

당시 박잎선은 남편의 내연녀를 향해 "우리 지아 지욱이 아프게 한 만큼 너에게 돌려줄게"라고 일침을 던진 바 있다.

오늘날 전 남편에게 응원을 전한 박잎선에게 팬들의 위로와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mj_kim@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ad52
ad49
ad44
ad45

인기기사

ad47

포토

1 2 3
set_P1
ad4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