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이수민, 비속어 논란…어린 나이에 치명적인 사생활 노출 “구설수 오를까 두려웠다”

기사승인 [0호] 2018.07.10  14:39:45

ad50
비속어 논란 (사진: 이수민 SNS)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배우 이수민이 연이은 논란에 곤욕을 치르고 있다.

이수민은 지난 9일, 자신의 SNS에 "열애설로 피해를 입었을 임성진에게 사과한다"며 논란에 대한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러나 그와는 연애를 전제로 만나는 관계가 아니라"라고 열애설을 일축했다.

앞서 그녀는 자신의 SNS에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임성진과의 데이트 목격담을 부정하는 글을 게재해 세간의 눈길을 끌었다.

이와 관련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두 사람의 연애에 대한 추측글이 쏟아져 나오는 등 그녀를 향한 관심을 이어갔다.

이 와중에 그녀의 비공개 계정이 유출되며 임성진과 찍은 스티커 사진과 비속어를 사용했던 사실이 드러난 것.

이에 소속사 측은 "단순하게 친한 친구끼리 찍은 사진이다. 지나친 추측은 자제 바란다"며 해명에 나섰다.

어린 나이에 사생활 노출로 화두에 오른 그녀를 향해 팬들의 걱정이 이어지고 있다.

 

<mj_kim@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ad52
ad49
ad44
ad45

인기기사

ad47

포토

1 2 3
set_P1
ad4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