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42

김정은·트럼프 북미정상회담 합의문 “제재를 더 강화할 수도 있지만…”

김정은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합의문에 서명

기사승인 [0호] 2018.06.12  18:43:56

ad50
ad43
김정은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합의문에 서명 (사진: YTN 뉴스 캡처)

[일요시사 취재2팀] 김민지 기자 =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북미정상회담 합의문이 공개됐다.

12일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은 싱가포르에서 열린 북미정상회담을 마치고 합의문에 서명,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북미정상회담 합의문 서명식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과 미국 양측이 만족할 결과가 나왔다며 북미정상회담에 도움을 준 많은 이들에 감사함을 표했다.

또한 김정은 위원장과의 앞으로의 관계에 대해 호의적인 입장을 표한 트럼프 대통령.

개최 전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던 북미정상회담이 무사히 종료되자 대중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앞서 북미정상회담을 준비하며 "이번 회담은 단순한 사진 찍기 행사가 아니다. 좋은 관계 구축부터 시작할 것. 

궁극적으로 협상을 타결하는 게 중요한 일이다"라고 회담의 중요성을 강조한 바 있기에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당시 트럼프 대통령은 "완전한 비핵화까지 매우 강력한 현 제재를 풀지 않을 것. 제재를 더 강화할 수도 있지만 지금은 하지 않기로 했다. 하지만 일어날 수 있는 일이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그러나 이날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서명한 합의문 속에 세간의 궁금증을 자아냈던 CVID 표현이 포함되어 있지 않아 의문을 자아내고 있는 상황.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해 노력을 기하기로 합의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CVID를 달성할 수 있을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mj_kim@ilyosisa.co.kr>

<저작권자 © 일요시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1
ad52
ad49
ad44
ad45

인기기사

ad47

포토

1 2 3
set_P1
ad48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